'데이브 존슨'에 해당되는 글 1

  1. 2010/09/07 3PAR 인수戰 뒷 이야기…데이브 vs 데이브의 대결 (13)
이미 흘러간 옛 이야기(?)가 돼 버렸지만, 지난 8월 중순부터 이달 초까지 IT 업계를 뜨겁게 달군 스토리지 3PAR와 관련된 재미있는 외신이 있어서 소개해드립니다.

결국 3PAR는 HP에 약 24억 달러에 인수됐지만, 사실상 델(Dell)과 인수 경쟁이 굉장히 치열했었습니다. 당초 먼저 인수 제안을 한 쪽은 델이었음에도 불구하고 몇 차례의 베팅 끝에 HP의 품으로 돌아가고야 말았습니다.

델이 처음에 제안했던 인수가는 11억 5000만 달러였지만, HP의 최종 인수금액은 이보다 2배 이상 뛰면서 IT 업계에 유명세를 떨치기도 했는데요. 사실 전세계 스토리지 시장에서 3PAR의 시장 점유율은 1%도 안 됩니다.

이에 따라 HP가 당장은 스토리지 시장에서 뚜렷한 성과물을 나타내기는 힘들겠지만, 그 이면의 기술적인 부분에 대한 잠재성을 높게 평가한 것이겠죠.

사실 재미있는 얘기는 이런 것이 아니라, 이번 3PAR 인수를 주도한 HP와 델의 임원들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이번 3PAR 인수는 각각 ‘데이브(Dave)’라는 이름을 가진 두 임원에 의해 추진된 것인데, 이 둘의 인연이 흥미롭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두 주인공은 비로 HP에서
ESSN(엔터프라이즈 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크) 사업부를 총괄하고 있는 ‘데이브 도나텔리(Dave Donatelli)’ <오른쪽>수석 부사장과 델의 ‘데이브 존슨(Dave Johnson)’ <왼쪽>수석 부사장입니다.(물론 이번 인수전의 승리는 HP의 데이브에게 돌아가고야 말았지만요)

공교롭게도 이 두 명의 데이브는 보스턴 대학(Boston College)를 졸업하고, 동부 해
안(East Coast) 지역의 거대 IT 기업에서 20년 넘게 일한 사람들입니다.

HP의 데이브 도나텔리는 세계적인 스토리지 업체 EMC에서 22년, 델의 데이브 존슨은 IBM에서 무려 27년을 일하다가, 각각 지난해 5월 자신들이 오래도록 몸 담아온 회사에서 고소를 당하면서 이직을 감행했습니다.

소문에 따르면 엄청난 연봉을 제안받으며 스카우트됐다는군요.(신기하게도 이 두 분 이직 시기도 비슷하네요)

이 두 사람은 EMC와 IBM에서 제기한 비경쟁조항에 따라 일정 기간 동안 각자의 전문분야에서 일을 하지 못하도록 법정 명령을 받기도 했습니다. 이 역시 공통점이군요.

이윽고 2010년 8월, 이 두
사람은 3PAR라는 스토리지 업체를 인수하기 위한 전쟁을 시작하지요. 두 ‘데이브’ 모두 3PAR 인수를 위해 안간힘을 썼었습니다.

HP의 차기 회장으로도 거론되고 있기도 한 도나텔리는 이와 관련해, 회사의 인수합병 담당팀과 함께 다음 전략을 짜기 위해 긴밀히 논의했었다고 합니다.

반면 IBM에서 인수합병(M&A) 업무를 담당하던 데이브 존슨은 마이클 델 회장에 강력한 요청에 의해 델의 기업 전략 부문의 수석 부사장으로 이직한 인물입니다.

존슨은 3PAR의 대표 임원들과 끊임없이 접촉하며, 이번 인수를 성공적으로 이끌기 위해 애를 썼다는군요.

사실 존슨이 부임한 이
후, 델은 같은 해인 2009년에 IT서비스 업체인 페롯시스템즈를 39억 달러에 인수했었는데, 당시 존슨 부사장은 페롯 인수에 대해서는 관여하지 않았었다고 합니다.

왜냐하면 당시에는 IBM에서 이직한지 1년이 되지 않았기 때문에, 비경쟁조항에 위배됐기 때문이지요.

그 이후로도 델은 몇 개 업체의 인수 합병을 성사시켰지만, 금액이 크지 않았었고, 사실상 이번 3PAR 인수가 존슨 부사장의 첫 작품(?)이 될 뻔 했던 것인데요.

델이 경쟁사(IBM)의 핵심인력을 영입했다는 측면에서 그럴듯한 결과물이 나올 것으로 예상됐지만, 아쉽게도 다음을 기약하는 상황에 와버렸네요.

그러나 존슨 부
사장은 조만간 또 다른 목표물을 찾아내겠지요. 어쩌면 이미 그 목표 대상을 찾았을지도 모릅니다.

심지어 업계에서는 “데이브 존슨이 델을 유통회사에서 기술회사로 전환하기 위해 고용됐다”고 말할 정도이니까요.

어찌됐든 앞으로도 두 데이브가 어떠한 활약을 펼칠지 벌써부터 기대가 되는군요.
2010/09/07 14:44 2010/09/07 14:44